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방민아 “남궁민, 최근에도 연락.. 몸이 SSU 됐더라”

“주연작 ‘최선의 삶’, 처음엔 해도 되나 싶었다” 고백

문정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9/02 [13:11]

방민아 “남궁민, 최근에도 연락.. 몸이 SSU 됐더라”

“주연작 ‘최선의 삶’, 처음엔 해도 되나 싶었다” 고백

문정희 기자 | 입력 : 2021/09/02 [13:11]

방민아


[시사일보=문정희 기자] 가수 겸 배우 방민아가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남궁민과의 친분을 자랑했다.

방민아는 지난 1일 멜론 스테이션 ‘영화& 박선영입니다’에 출연해 드라마 ‘미녀 공심이’로 인연을 맺은 배우들과 현재까지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하며 “얼마 전에도 남궁민 오빠와 연락을 했다. 곧 ‘검은 태양’이라는 드라마를 시작하신다”고 말했다.

이에 DJ 박선영이 “몸을 키우셨더라. 다른 종족이 되신 것 같다”고 하자 크게 공감하며 “그 표현이 괜찮은 것 같다. 다른 종족이다.

제가 ‘강철부대’ 엄청난 팬인데 (거기 나온) SSU인 줄 알았다. 원래도 운동을 열심히 하셨는데 ‘어떻게 몸이 저렇게 됐지?’하고 놀랐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주연작 ‘최선의 삶’ 개봉에 맞춰 ‘영화& 박선영입니다’에 출격한 방민아는 “(고등학생 역이라) 처음에 ‘내가 해도 되나’라는 마음이 있었는데 하고 싶은 마음이 더 강했던 것 같다. 무쌍이라 그런가 많은 분들이 동안으로 봐주시는 것 같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최선의 삶’에서 고등학생 강이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방민아는 지난 8월 열린 제20회 뉴욕 아시안 영화제에서 국제 라이징 스타상(Rising Star Asia Award)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는 “트로피가 안 들릴 정도로 무거웠다. 올림픽 시즌에 (수상 소식을) 들었는데 가족들이 뉴욕에서 상을 받았다며 엄청 기뻐해줬다”고 회상했다.

이날 방민아는 특이한 MBTI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NFJ인데 앞에 I가 될 때가 있고 E가 될 때가 있다. 밝은 방민아가 됐다가 가라 앉은 방민아가 된다.

요즘은 중간이다”고 밝혔다. 이어 “뮤지컬 ‘그날들’ 할 때는 확실한 E였다. 앙상블 팀들이나 스태프들이 파이팅이 엄청 나서 완벽한 E가 됐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밖에도 방민아는 데뷔 후 연기자로 활동하며 자리를 잡기까지의 과정, ‘최선의 삶’ 촬영 뒷이야기, ‘영화& 박선영입니다’ 청취자들과 함께 나누고 싶은 추천 영화 등을 공개하며 풍성한 시간을 만들었다.

방민아가 출연한 ‘영화& 박선영입니다’는 멜론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영화& 박선영입니다’는 많은 영화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DJ 뽀디 박선영 아나운서의 멜론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로 지난 2020년 10월 12일 첫 방송됐다.

영화 음악 소개와 함께 영화 이야기, 초대석 등의 다양한 코너로 구성돼 매주 월, 수, 금요일 오전 10시 새로운 에피소드를 공개하고 있다.

이외에 빅히트뮤직 전용 프로그램 ‘BIGHIT MUSIC RECORD’, SM 전용 프로그램 ‘SMing’, 래퍼 이영지가 대표 국힙 뮤지션들과 함께 하는 ‘힙플라디오’, 아이돌부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까지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멜론스테이션의 대표 프로그램 ‘오늘음악’, 뮤지션 나얼과 에코브릿지가 함께 진행하는 ‘디깅 온 에어’, DJ 뽀로로가 인기 동요와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뽀로로의 ‘뽈륨을 높여요’, 팝에 대한 모든 것 ‘팝 캐스트’, 가장 쉽고 재미있는 클래식 ‘바리톤 정경의 브라보 클래식’, 정기고의 ‘SOULBY SEL’, ‘이달의 루키’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