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배우 추영우, ‘정영주’ 役으로 주연 캐스팅 확정! (학교2021)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

문정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08:59]

배우 추영우, ‘정영주’ 役으로 주연 캐스팅 확정! (학교2021)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

문정희 기자 | 입력 : 2021/07/29 [08:59]

사진 제공 : 제이와이드컴퍼니


[시사일보=문정희 기자] 배우 추영우가 ‘학교 2021’에 출연을 확정, 훈훈한 비주얼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KBS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극본 동희선, 조아라/ 연출 김민태)은 입시경쟁이 아닌 다른 길을 선택한 아이들, 모호한 경계에 놓인 열여덟 청춘들의 꿈과 우정, 설렘의 성장기를 그린 작품이다.

배우 추영우는 남들이 모르는 상처를 가진 전학생 ‘정영주’ 역으로 분한다. 특히 정영주는 공기준(김요한 분)과 비밀스러운 과거를 공유한 인물로, 그와 대치 상황에 놓인다. 때로는 뜨겁게, 때로는 격하게 부딪히는 두 사람이 만들어갈 브로맨스에 기대감이 더해진다.

추영우는 안정적인 연기와 매력적인 비주얼로 첫 작품인 ‘You Make Me Dance(유 메이크 미 댄스)’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오는 8월 9일(월) 첫 방송되는 KBS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에서 다정한 원칙주의자 ‘박민규’ 역으로 출연은 물론 ‘학교 2021’까지 열일 행보를 이어가며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여기에 ‘학교 2021’ 제작진은 “모든 예열 작업을 마치고 본격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준비과정이 길었던 만큼 더욱 탄탄하게 준비했다”라며 “‘학교’ 시리즈의 명성에 걸맞은 작품이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공들인 만큼 기다려 준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감사하고 무사히 촬영 시작해서 좋은 작품 선보이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지난 1999년 처음 방영된 ‘학교’는 2017년까지 흥행 불패의 신화를 이루며 KBS를 대표하는 드라마 시리즈로 자리 잡았다. 앞서 김요한, 조이현, 황보름별이 KBS ‘학교’의 여덟 번째 이야기인 ‘학교 2021’을 이끌 주연으로 확정돼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은 바 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은 조만간 본격 촬영을 시작해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