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외투기업 온라인 세미나 개최

노사발전재단, 인천경제자유구역청.경기도외투기업지원센터와 공동으로 2021년 외국인투자기업 인사노무 세미나 개최

정채두 기자 | 기사입력 2021/06/16 [16:35]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외투기업 온라인 세미나 개최

노사발전재단, 인천경제자유구역청.경기도외투기업지원센터와 공동으로 2021년 외국인투자기업 인사노무 세미나 개최

정채두 기자 | 입력 : 2021/06/16 [16:35]


[시사일보=정채두 기자] 노사발전재단(사무총장 정형우)은 6월 16일 오후 2시, 「2021년 외국인투자기업 인사노무담당자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국내 외국인투자기업(이하, ‘외투기업’)에 올해 고용노동 분야 국내 정책과 지원 프로그램, 노동법을 안내함으로써 기업의 고용유지 의지를 강화하고 노동분쟁을 최소화하려는 목적으로 마련됐다.

세미나는 노사발전재단과 인천광역시 경제자유구역청, 경기도외국인투자기업지원센터가 공동으로 주최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온라인플랫폼(Zoom) 및 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세미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최근 노동시장 이슈인 △안전한 일터 조성 △위기 극복과 고용회복 △혁신.포용적 노동시장으로 도약 등 `21년도 고용노동정책과 기업지원제도를 중심으로 다루고 있다.

세션1 시간에서 발표자로 나선 고용노동부 윤옥균 서기관은 우리나라 고용노동정책 및 지원금, 올해 21년도 개정 노동법을 안내하고 이와 관련한 사전질의 사항에 대하여 답변했다.

세션2에서는 법무법인 태평양의 김상민 변호사가 발표자로 나와 근로계약, 임금, 근로시간 등 코로나19와 관련한 노동법의 주요 쟁점과 해고사유, 예고, 서면통지 등 인사노무 관련 분쟁 실무사례를 설명했다.
또한, 모든 발표 후에는 세미나에 참석한 개별기업 담당자들의 질의를 통하여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이 이어졌다.

정형우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은 “재단은 매년 세미나를 통하여 국내에 진출한 외국인투자기업이 경영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도록 노력해 왔다.”라고 밝히고,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고용불안 속에서 외투기업의 고용유지·안정 강화 노력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노사발전재단은 매년 외투기업 인사노무담당자 및 대표이사를 대상으로 세미나와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원자료를 영문으로 번역해 발간·제공하는 등 국내 외투기업을 지속해서 지원해 왔다. 올해부터는 뉴스레터를 분기별로 제작·발송하여 외투기업이 국내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