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양희망도서관, '북스타트 부모교육 심화강연' 성공적 마무리

김창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6 [11:52]

광양희망도서관, '북스타트 부모교육 심화강연' 성공적 마무리

김창표 기자 | 입력 : 2021/06/16 [11:52]

광양희망도서관, ‘북스타트 부모교육 심화강연’성공적 마무리


[시사일보=김창표 기자] 광양희망도서관에서 영유아 부모 30명을 모집해 온라인(ZOOM)으로 운영한 ‘북스타트 부모교육 심화강연’이 참여한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강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북스타트코리아가 주관하는 ‘2021 북스타트 부모교육 지원사업’ 공모에 희망도서관이 선정되어 운영한 것으로, 지난 14일 마지막 네 번째 강연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강연은 영유아 부모를 대상으로 아이와 부모가 책으로 소통하는 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김은하 책과교육연구소 대표를 초청해 ‘우리 아이 언어 발달, 문해력이 답이다’는 주제로 진행됐다.

김 작가는 강연에서 아이의 언어발달 단계별로 문해력을 높이는 방법과 독해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비법을 세심하게 전달해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아이의 문해력 향상을 위해서는 독서에 흥미를 느끼고 지속적인 독서를 할 수 있는 가정 내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는 양육자가 함께하는 태도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연에 참여한 참여자는 “아이들에게 책 읽기를 어떻게 지도해야 할지 혼란스러웠는데 정리가 되는 시간이었고, 네 번의 강연을 통해 독서 환경에 대한 보다 깊이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어 좋았다”고 밝혔다.

한편 희망도서관은 오는 6월 23일 북스타트 심화과정과는 별개로 독서 육아 전문가인 장재진 교수를 초청해 ‘하루 5분, 엄마의 언어자극이 아이의 성장을 이끈다’는 주제로 부모교육 특강을 운영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