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해군, 경남도 시군 소통거점공간 조성사업 선정

김창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6 [09:40]

남해군, 경남도 시군 소통거점공간 조성사업 선정

김창표 기자 | 입력 : 2021/06/16 [09:40]


[시사일보=김창표 기자] 남해군은 경상남도에서 추진하는 ‘2021년 시군 소통 거점공간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경남도 주관 ‘시군 소통거점공간 조성사업’은 시·군이 보유한 공간을 재구조화해 주민참여형 소통거점 공간으로 활용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마을공동체 교육, 공동체 참여확대, 마을활동가 양성 및 역량강화 등 공동체 활성화를 도모하게 된다.

사업예산은 총 2억 5000만원으로 도비 50%, 군비 50% 이다. 도비 1억 2500만원은 마을공동체 프로그램 운영지원, 중간지원조직 설립․운영 지원 등 운영비로 지원된다.

이에 남해군은 소통거점 공간 조성과 함께 마을활동 주체 및 전문가 양성으로 마을공동체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각종 공모사업 컨설팅, 마을사업 주체 역량강화를 위한 단계별 지원 등 공동체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남해군은 상시적 소통공간 조성, 공간과 연계한 중간지원조직 설립․운영을 통하여 지역의 공동체가 지속해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향후 조성된 공간이 지역공동체 활성화 및 민관 협업 플랫폼 공간으로 활용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