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해경 위험성조사 및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 결과

안전시설물 57개소 보수, 13개소 추가 설치

정승초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20:20]

울진해경 위험성조사 및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 결과

안전시설물 57개소 보수, 13개소 추가 설치

정승초 기자 | 입력 : 2021/04/21 [20:20]


[시사일보=정승초 기자] 울진해양경찰서는 지난 3월 15일부터 4월 9일까지 25일간 포항지방해양수산청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동해바다 연안 해역 갯바위 및 방파제 86개소에 대한 위험성 조사 및 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울진해경은 이번 합동 안전점검을 통하여 연안해역 위험구역 70개소를 지정 하였으며, 안내 표지판 훼손, 구명동의 보관함 파손 등 안전시설물이 훼손된 57개소에 대해서는 각 지자체에 통보하여 수리 및 보수 예정이며, 미 비치된 13개소에 대해서는 안전시설물 추가 설치를 통해 연안 사고 예방에 대비할 방침이다.

울진해경은 “해안가, 갯바위, 방파제 등 음주 및 안전의식 부족에 따른 추락사고 등에 주의바라며, 특히 낚시객은 구명조끼 착용 등 기본안전수칙 준수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