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호우피해 저수지 준설 완료 … 농업용수 확보

지난해 집중호우 피해로 저수용량 부족 우려, 3억 원 들여 군 32개 저수지 응급 준설

김용확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21:01]

담양군, 호우피해 저수지 준설 완료 … 농업용수 확보

지난해 집중호우 피해로 저수용량 부족 우려, 3억 원 들여 군 32개 저수지 응급 준설

김용확 기자 | 입력 : 2021/04/21 [21:01]


[시사일보=김용확 기자] 담양군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관내 농업인의 안정적인 용수확보를 위해 군 관리 저수지 32개소의 준설을 완료하고 용수확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 집중호우로 인한 저수지 내 토사유입으로 저수용량의 부족 및 수문막힘 등을 우려해 최형식 군수는 2021년도 준설사업비 3억 원 반영을 특별 지시했으며, 군 관리 저수지 32개소에 대하여 응급준설사업을 시행했다.

또한 퇴적량이 커 응급준설 시행에도 불구하고 영농에 지장이 있을 것으로 우려되어 추가로 군 예비비 6억 원을 긴급 투입해 퇴적토 15만㎥를 준설 완료함으로써 영농기 물 부족 걱정을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군은 군 관리 70개소, 한국농어촌공사 담양지사 관리 47개소 등 총 117개소의 저수지를 통하여 용수를 공급하고 있으며, 현 저수율 73.7%(74,713톤)으로 작년 저수율 대비 73%와 유사한 저수량을 확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꾸준히 주민의견을 반영해 연차적으로 준설계획을 수립, 지역 영농인이 물부족으로 인한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