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북도보건환경연구원, 도내 골프장 농약잔류량 검사

이민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22:08]

전라북도보건환경연구원, 도내 골프장 농약잔류량 검사

이민주 기자 | 입력 : 2021/04/12 [22:08]


[시사일보=이민주 기자] 전라북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유택수)이 도내 27개 골프장에 대한 농약잔류량 검사를 시․군과 합동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골프장 농약잔류량 검사는 농약의 사용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하여 매년 건기(4~6월)와 우기(7~9월) 2차례에 걸쳐 불시에 실시한다.

골프장의 토양(그린, 페어웨이) 및 수질(연못, 최종 유출구)을 채취해 맹․고독성 농약 등 총 28종의 농약에 대한 검사가 이루어진다.

지난해에는 도내 27개 골프장을 대상으로 농약잔류량을 검사한 결과 맹․고독성 및 잔디 사용금지 농약은 검출되지 않아 도내 골프장은 농약 안전사용기준을 준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