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휴가든·무지개정원에서 코로나로 지친마음 봄꽃으로 힐링해요

국립백두대간수목원 4월 중순 튤립·수선화 등 만개

문정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09:34]

휴가든·무지개정원에서 코로나로 지친마음 봄꽃으로 힐링해요

국립백두대간수목원 4월 중순 튤립·수선화 등 만개

문정희 기자 | 입력 : 2021/04/12 [09:34]

2020년 무지개정원 꽃 만개 사진


[시사일보=문정희 기자] 한국수목원관리원 소속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4월 중순부터 봄기운 가득한 꽃들을 휴가든, 무지개정원에서 만날 수 있다고 전했다.

수목원은 지난해 가을부터 휴가든, 무지개정원에 다양한 품종의 튤립을 비롯해 수선화, 알리움 구근 8만 여개를 식재했다. 이 꽃들은 4월 중순경 만개할 예정이며 꽃이 지는 4월 4주차까지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수목원 입구-휴가든에서는 튤립과 수선화를, 무지개정원에서는 튤립과 마가렛 등의 초본식물을 관람할 수 있다.

앞으로도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는 계절별로 자연과 어우러진 다채로운 경관을 연출하여 관람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전시사업부 고경찬 부장은 “국민들께서 휴가든 관람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마음에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전직원이 경관 조성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