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양 일월산 산나물 본격 출하, 도시민에 인기 최고!

이필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4 [09:40]

영양 일월산 산나물 본격 출하, 도시민에 인기 최고!

이필연 기자 | 입력 : 2021/04/04 [09:40]

  ©

(시사일보=이필연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2일 일월산 산나물을 본격적으로 출하한다고 밝혔다.

 

영양군은 산나물들이 서식하기 좋은 여러 조건을 지니고 있다. 내륙 깊숙한 곳에 자리 잡고 있으며 영양군의 전체 814.787%가 산지로 이루어져 있다. 토양은 산나물이 서식하기 좋은 갈색삼림토로 산나물과 희귀 약초들이 많이 자란다.

 

그 중 단연 최고라 불리는 어수리는 임금님 수라상에 오른다하여어수리라 이름 붙여졌을 정도로 귀하게 취급받아 온 최고급 산채이다. 어수리 특유의 맛과 향으로 입소문을 통해 유명세를 타기 시작해 대량생산을 하게 되면서 더욱 진가를 드러냈다. 현재 영양군 관내 30농가 41,752에서 23t의 어수리를 재배할 정도로 관내 재배량이 급증하고 있다.

 

어수리는 뛰어난 맛과 함께 각종 무기질과 섬유질, 비타민이 풍부해 당뇨·변비·소화 등에 탁월한 효험이 있는 것으로 전해지며 동의보감에는 피를 맑게 해준다고 기록돼 있는 등 최고의 건강식품으로 자리잡았다. 어수리는 단위면적당 생산량이 월등히 많고 수익이 높아 영양군민들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영양 산나물의 우수한 품질만큼이나 홍보 또한 중요하다고 당부하면서 청정 자연에서 생산된 건강한 산나물을 도시민들에게 널리 알려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 기회를 마련하고 코로나 시대에 맞는 온라인 판매, SNS를 통한 홍보 등으로 새로운 판로 확대의 장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