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공공·사립도서관간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

어디서나 자료 대출·반납 가능, 신청 공모 통해 대상 도서관 선정

김영준 기자 | 기사입력 2020/05/29 [11:15]

의왕시 공공·사립도서관간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

어디서나 자료 대출·반납 가능, 신청 공모 통해 대상 도서관 선정

김영준 기자 | 입력 : 2020/05/29 [11:15]

의왕시 공공·사립도서관간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


[시사일보=김영준 기자] 의왕시는 현재 중앙도서관 등 공공도서관 3개소와 오전빛고운도서관 등 공립 작은도서관 5개소에서 시행중인 상호대차 서비스를 사립 작은도서관까지 확대하기 위한 간담회를 지난 27일 중앙도서관 문화교실에서 개최했다.

상호대차 서비스란 공공도서관에 소장된 도서를 집 앞 사립 작은도서관까지 배달해주고 반납도 할 수 있도록 하는 시민편의를 위한 서비스이다.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을 위한 이번 간담회에서는 차정숙 부시장, 사립 작은도서관장, 담당 공무원 등 10여명이 참석해 효율적인 상호대차 서비스 구축을 위한 논의가 이어졌다.

시는 상호대차 서비스 확대 시행을 위해 세대수가 많고 주변 주민에게까지 도서관을 개방하며 지속적인 운영을 할 수 있는 아파트 내 작은도서관과 마을작은도서관 등을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도서관 3개소를 선정해 올해 12월까지 서비스 제공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차정숙 부시장은 “집 가까운 곳에서 읽고 싶은 책을 받아 볼 수 있는 작은도서관을 활성화 시켜, 이용자의 편의성 제고와 작은도서관의 상대적으로 부족한 장서를 상호대차 서비스로 보완해 시민들의 만족도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