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코로나19로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용

김기모 기자 | 기사입력 2020/02/26 [16:41]

광양시, 코로나19로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용

김기모 기자 | 입력 : 2020/02/26 [16:41]

광양시청


[시사일보=김기모 기자 ] 광양시는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 단계가 해제될 때까지 식품접객업소에 한해 1회용품 사용 지도·단속을 한시적으로 유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면서 환경부가 커피전문점을 포함한 모든 식품접객업소의 1회용품 사용을 허용토록 한 데 따른 것이다.

식품접객업소는 용기의 충분한 소독과 세척이 어렵거나 고객들이 직접 원하는 경우에 1회용 플라스틱컵과 수저, 포크, 접시 등을 제공할 수 있다.

김재희 환경과장은 “광양시는 현재 코로나 감염 확진자가 나오진 않았지만 시민의 불안감 해소와 건강보호를 위해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했다”며 "식품접객업소에서는 식기 세척과 소독을 철저히 하고 시민들은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