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 ‘질병 감염아동 무료돌봄’ 확대 시행

아동 1인당 연간 700시간 본인부담금 지원

김기모 기자 | 기사입력 2020/02/26 [16:41]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 ‘질병 감염아동 무료돌봄’ 확대 시행

아동 1인당 연간 700시간 본인부담금 지원

김기모 기자 | 입력 : 2020/02/26 [16:41]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은 25일 광양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상호 협력 업무협약 체결


[시사일보=김기모 기자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은 지난 25일 광양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상호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질병 감염아동 무료돌봄서비스’를 위한 협력체계 강화에 나섰다.

질병 감염아동 무료돌봄 서비스는 양육의 사각지대 해소와 양육 부담 경감을 위해 2018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올해는 아동 1인당 서비스 지원시간을 지난해 연간 100시간에서 연간 700시간으로 대폭 확대했다.

서비스 이용요금은 시간당 11,860원으로 정부가 50~85%, 본인부담금이 15~50%이다.

재단은 기준 중위 소득에 따라 1,770~5,930원의 본인부담금을 지원한다.

광양시에 거주하면서 어린이집, 유치원 등 시설 보육 중인 만3개월~만5세 이하 아동 중 법정 전염성·유행성 질병으로 자가 격리되는 아동을 둔 가정은 본인부담금 없이 무료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신청 방법은 아이돌봄서비스 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하고 의료기관의 진료확인서 또는 입·퇴원확인서 어린이집 등 시설 재원확인서를 광양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제출하면 된다.

강용재 보육재단 상임이사는 “맞벌이 부모의 근로유지를 통해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아이 양육하기 좋은 도시’ 광양으로 한 발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은 2020년도 사업으로 신생아 출산 축하용품 지원, 어린이집·유치원 졸업사진비 지원, 우리아이 신학기 입학 축하금 지원, 똑똑 찾아가는 어린이 문화공연, 보육기관 장난감 세척·소독 사업, 병원 입원아동 무료돌봄 서비스 지원 등 20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