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안양면, 햇살로 만드는 자연 메주

김종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3/03 [09:43]

장흥 안양면, 햇살로 만드는 자연 메주

김종현 기자 | 입력 : 2021/03/03 [09:43]

  ©

(시사일보=김종현 기자) 전남 장흥군 안양면 기산리에는 특별한 메주가 줄을 서서 햇볕을 맞고 있다. 사자산 두봉 자락에 위치한 운치 있는 고택에 쭉 늘어선 장독대와 메주는 어느덧 익숙해진 풍경이다. 장흥식품에서 직접 만들어 내는 메주는 사람의 손을 거쳐 햇살과 바람이 완성시킨다. 산새 소리가 청명한 가운데 장이 익어가는 향기가 그윽하다.

장흥/김종현 기자

 

  ©



 

  • 도배방지 이미지

pdf지면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