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020 집단(임금)협약’ 체결

최승곤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19:11]

교육부·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020 집단(임금)협약’ 체결

최승곤 기자 | 입력 : 2021/01/22 [19:11]

  ©

 

 

(시사일보=최승곤 기자) 교육부 및 17개 시도교육청은 122() 경상남도교육청에서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와 ‘2020 집단(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교육부 및 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지난 1014일부터 본교섭 2, 실무교섭 11차례 등 총 13차례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이번 ‘2020 집단(임금)협약을 최종 합의하게 되었다.

  ©


이번 협약으로 교육부 및 시·도교육청 공통급여체계를 적용하는 직종의 2021 회계연도 기본급이 월 17,000원 인상되고 명절휴가비 연 20만원, 맞춤형복지비 연 5만원, 급식비 월 1만원이 인상 지급된다. 그 외 시도별 편차가 있는 일부 직종이 공통급여체계로 편입되며, 직종별 수당도 일부 인상된다. 협약의 유효기간은 2021831일까지이며, 본 협약에 따라 인상되는 임금 등은 예산 확보 후 지급하게 된다.

 

‘2020 집단(임금)교섭대표인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은 이번 교섭은 코로나 19로 인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대화의 끈을 놓지 않고 양보와 타협을 통해 합의를 이루어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앞으로도 노사가 더욱 상호 존중하면서 올바른 노사관계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