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완료

6,884톤 전량 매입, 특등 17.1% 1등 73.7%

김용규 대기자 | 기사입력 2020/12/04 [11:22]

창녕군,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완료

6,884톤 전량 매입, 특등 17.1% 1등 73.7%

김용규 대기자 | 입력 : 2020/12/04 [11:22]

[시사일보=김용규 대기자] 창녕군은 지난 3일 2020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작업을 마치며 한 해 벼농사를 마무리했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배정량은 총 172,102포/40㎏(6,884톤)이며 산물벼 52,070포/40㎏(2,083톤), 건조벼 120,032포/40㎏(4,801톤)로 전량 매입했다.

매입 검사결과 등급은 특등 17.1%, 1등 73.7%, 2등 9.2%, 3등 0.2%로 1등 이상이 91%를 차지하여 좋은 결과를 거두었다.

매입품종은 영호진미, 진옥 2개 품종이고, 정부양곡 품질제고를 위한 품종검정제 실시로 각 매입장소에서 시료 채취도 함께 실시됐다.

매입품종 이외에 타 품종(혼입허용범위 20%)을 출하할 경우 향후 5년간 매입대상에서 제외된다.

농업인의 출하 편의를 도모하고 정부양곡 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대형포대 매입이 5,390백/800㎏(4,312톤)으로 건조벼 매입량의 90%를 달성했으며, 전년도 83%보다 확대됐다.

올해 공공비축미 매입가격은 2020년 수확기(10~12월)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결정될 예정으로 중간정산금 3만원을 수매 당일 지급하였고, 최종 정산은 쌀값이 확정된 후 연말까지 지급하게 된다.

한정우 군수는 “코로나19, 집중호우 및 태풍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소중한 결실을 일궈낸 농민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안심하고 영농에 집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