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병변장애인 홀로어르신의 작은 나눔 ‘훈훈’

지난 3일 조재용 씨, 덕계동에 현금 20만원 전달

김용규 대기자 | 기사입력 2020/12/04 [11:12]

뇌병변장애인 홀로어르신의 작은 나눔 ‘훈훈’

지난 3일 조재용 씨, 덕계동에 현금 20만원 전달

김용규 대기자 | 입력 : 2020/12/04 [11:12]

[시사일보=김용규 대기자] 뇌병변장애인 홀로어르신이 지역 저소득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을 기탁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그 주인공은 매곡동 천불사에 거주 중인 조재용(74) 씨로, 지난 3일 양산시 덕계동을 방문해 현금 20만원을 전달했다. 조씨는 “뇌병변장애인으로 생을 스스로 마감하고 싶을 만큼 힘들었지만 주위 이웃들의 도움으로 용기를 얻어 다시 긍정적으로 생활하고 있다”며 “그에 대한 감사와 보답의 의미로 본인의 국민연금과 기초연금을 매달 조금씩 모아 기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윤근수 덕계동장은 “이웃을 위한 나눔이 코로나19의 재확산과 겨울 한파로 힘들어 하는 관내 저소득 주민에게 큰 용기를 줄 것”이라며 기탁자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기부된 성금은 기탁자의 뜻에 따라 관내 저소득 독거노인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